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이유·소희, 같은 옷 입고 ‘각선미 대결’…승자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아이유(19)와 걸그룹 원더걸스의 소희(20)가 같은 옷을 입고 다른 매력을 발산해 화제다.

13일 한 온라인게시판에는 “소희 아이유 같은 옷”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소희랑 아이유 지금보니 같은 바지를 입고 있네요”라고 적은 뒤 두 사람이 다른 무대에서 같은 하의를 입고 있는 사진을 올렸다.

▲ 같은 옷을 입고 다른 매력을 뽐낸 원더걸스의 소희(위 맨 오른쪽)와 아이유(아래 가운데)./MBC 뮤직 ‘쇼 챔피언’ 트위터, 로엔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이유와 소희가 선택한 옷은 화려한 비즈 장식이 특징인 하이웨스트 반바지다. 아이유는 지난 3일 첫번째 단독 콘서트 ‘리얼 판타지(REAL FANTASY)’에서 빨간 민소매 티셔츠에 이 바지를 입고 ‘트러블 메이커’ 무대를 꾸며 인터넷을 뜨겁게 달궜다. 소희는 12일 생방송된 MBC뮤직 ‘쇼 챔피언’에서 흰색 티셔츠에 이 바지를 입고 독특한 프린트가 돋보이는 스타킹을 신은 채 신곡 ‘라이크 디스(Like This)’의 개다리 춤을 춰 발랄한 매력을 발산했다.

네티즌들은 “몸매는 소희가 완승이지”, “난 여자인데 아이유가 예뻐보여요”, “퍼포먼스는 ‘트러블 메이커’가 더 좋았던 것 같아”, “소희, 흰 티셔츠에 청바지만 입었을 뿐인데”, “같은 옷으로 이렇게 다른 매력을 보여주다니”, “아이유랑 소희 둘다 좋아”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은정 인턴기자 ejkim@medi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닷컴 연예팀 ssent@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