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킴 카다시안과 클로에 카다시안...”뒤태 과시(?)...엉덩이 자랑(?)..”

입력 : 2015-07-29 19:22 | 수정 : 2015-07-29 19:2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킴 카다시안과 동생 클로에 카다시안(왼쪽) 자매
▲ 클로에 카다시안


카다시안 자매, 정말 대단하다. 일반인들이 생각하는 바디라인 이상인 듯싶다. 킴 카다시안(35, Kim kardashian)은 지난해 뉴욕 패션지 ‘페이퍼 매거진’(Paper Magazine) 겨울호에 알몸으로 바디라인과 엉덩이에 포인트를 둔 표지를 공개했다. 당시 적잖은 화제를 낳았다.


동생 클로에 카다시안(31, Khloe Kardashian)이 언니에게 도전장을 냈다. 잡지 ‘컴플렉스(Complex)’의 표지에 화끈하게 몸매를 드러냈다. 특히 언니처럼 엉덩이를 부각시켰다. 자매는 모두 모델 겸 방송연예인이다.

특히 클로에는 세기의 복서 메이웨더 주니어(38)과 한때 ‘열애설’이 퍼져 호사가들의 입에 오르기도 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담 vs 안설희’ 딸들의 선거전…프로필 비교

30일 아버지의 선거운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바른정당 유승민 대선후보의 딸 유담(왼쪽)씨와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