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지드래곤과 톱모델 에디 캠벨, 두 패셔니스타의 만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크네 스튜디오 청담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파티에서 만난 지드래곤과 톱모델 에디캠벨의 특별한 만남을 ‘그라치아’ 카메라에 담았다.

지난 9월 18일, 아크네 스튜디오의 청담 플래그십 스토어가 공개됐다. 아크네 스튜디오는 패션 뿐만 아니라 건축, 가구 등 예술 전반에 관심이 많은 브랜드답게 독특한 인테리어로 시선을 끌었다.

하지만 이날 파티의 열기가 더욱 뜨거웠던 이유는 현장을 찾은 빅 셀럽들 때문이다. 특히 아크네 스튜디오의 상징색인 핑크색 슈트를 입고 등장한 지드래곤은 패셔니스타로서의 면모를 다시 한번 보여줬다. 그는 “아크네 스튜디오는 저를 포함한 주변의 지인들도 좋아하는 브랜드다.” 라며 아크네 스튜디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매장을 설계한 디자이너 소피 힉스의 딸이자 세계적인 톱모델인 에디 캠벨의 방문 역시 눈길을 끌었다. 매장을 둘러보며 만난 둘은 셀카를 찍는 등 유쾌한 만남을 가졌는데, 이 특별한 순간을 패션지 ‘그라치아’가 카메라에 담았다.

지드래곤 외에 고아성, 정은채, 모델 김원중, 모델 박성진 등이 참석하고 행위예술가 보이차일드, 래퍼 미키 블랑코의 공연이 이어진 금요일 밤의 뜨거운 열기는 10월 5일 발행된 ‘그라치아’ 10월 2호(통권 제 64호)에서 만날 수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예인 노예” 150만원 고액방 몰려든 사람들

불법 촬영물로 꾀어 고액 유료회원 유치 회원들 “진짜 연예인 영상 맞냐” 물으면 주민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로 신뢰 쌓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