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설리, 엉덩뼈 드러내고 도발 포즈..’뽀얀 속살’ 롤리타 콤플렉스 자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설리가 화보를 통해 아찔한 매력을 발산했다.

설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작가 로타에 함께 작업한 화보들을 공개했다.

사진 속 설리는 타이트한 짧은 반바지를 입고 장골과 허벅지를 드러낸 채 섹시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화장기 없는 순수한 얼굴에 도발적인 포즈와 표정이 대조를 이루며 남심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사진작가 로타는 2010년부터 ‘미소녀 시리즈’ 작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최근 ‘Girls(소녀들)’ 사진집을 발매했다.



사진=설리 인스타그램(로타 화보)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