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설리, 엉덩뼈 드러내고 도발 포즈..’뽀얀 속살’ 롤리타 콤플렉스 자극?

입력 : 2015-11-27 17:00 | 수정 : 2015-11-28 13:1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설리가 화보를 통해 아찔한 매력을 발산했다.

설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작가 로타에 함께 작업한 화보들을 공개했다.

사진 속 설리는 타이트한 짧은 반바지를 입고 장골과 허벅지를 드러낸 채 섹시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화장기 없는 순수한 얼굴에 도발적인 포즈와 표정이 대조를 이루며 남심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사진작가 로타는 2010년부터 ‘미소녀 시리즈’ 작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최근 ‘Girls(소녀들)’ 사진집을 발매했다.



사진=설리 인스타그램(로타 화보)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담 vs 안설희’ 딸들의 선거전…프로필 비교

30일 아버지의 선거운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바른정당 유승민 대선후보의 딸 유담(왼쪽)씨와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