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메이저리거 김현수, 데뷔 첫해 20홈런에 삼진 84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메이저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계약을 앞둔 김현수(27)가 내년에 홈런 20개를 터뜨린다는 전망이 나와 눈길을 끈다.

미국 야구 통계 전문가인 댄 짐보스키는 최근 자신이 고안한 야구 예측시스템 ‘ZiPS(SZymborski Projection System)’를 활용해 김현수의 내년 시즌 성적을 예상한 결과를 공개했다.

짐보스키는 김현수가 내년 시즌 볼티모어의 좌익수를 맡으며 132경기에 출전, 516타수를 소화한다고 가정할 경우 타율 0.269에 출루율 0.336, 장타율 0.428, 20홈런, 64타점을 기록할 것으로 예측했다.

김현수는 KBO리그 10시즌동안 통산 타율은 0.318, 홈런은 142개를 기록했다. 올 시즌 28홈런을 친 게 한 시즌 최다 홈런 기록이었다. 하지만 볼티모어의 홈구장인 캠든야즈는 홈런이 많이 나오는 구장으로 유명하다. 캠든야즈는 서울 잠실구장(좌·우 100m, 중앙 125m)보다 작다. 올 시즌 홈런 파크팩터는 1.415(1보다 높으면 홈런이 많이 나오는 구장)로 콜로라도 로키스의 홈인 쿠어스필드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 올시 즌 홈런 수는 222개로 가장 많았다. 특히 좌측(102m)보다 우측(97m) 담장이 짧아 왼손 타자인 김현수에게는 유리한 조건이다. 이에 짐보르스키는 김현수가 20홈런을 칠 거 라고 예상한 것으로 보인다.

ZiPS는 해당 선수의 최근 4시즌을 분석하고, 과거 비슷한 기량의 선수들의 나이별 기록을 통해 성적을 예상한다.

짐보스키가 예측한 김현수의 WAR(대체선수 대비 승리 기여도)은 1.5로 김현수가 메이저리그의 평범한 선수보다 팀에 1.5승을 더 안기는 타자로 평가했다.

짐보스키는 이에 앞서 박병호에 대해서는 133경기에 출전한다고 가정했을 경우 타율 0.266에 출루율 0.333, 장타율 0.463, 27홈런, 84타점을 수확할 것으로 점치기도 했다.

한편 김현수는 지난 주 볼티모어로 출국했고 현지에서는 2년 700만 달러에 구단과 계약에 합의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미국 볼티모어 지역지 볼티모어 선의 댄 코널리 기자는 20일 개인 블로그에 “김현수는 메디컬 체크에서 큰 이상이 없었다”고 밝혀 김현수의 공식 계약 발표 소식이 곧 전해질 것으로 보인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에프엑스 출신 설리 사망, 매니저 발견 당시…

가수 겸 배우인 설리(본명 최진리·25)씨가 14일 숨진 채 발견됐다.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쯤 자택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