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넥센 윤석민, 1억6천 만 원에 연봉 계약 ‘데뷔 첫 억대 연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넥센 윤석민이 데뷔 첫 억대 연봉에 진입했다.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는 내야수 윤석민 선수를 포함한 12명의 선수들과 2016년 연봉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프로 데뷔 이후 커리어하이 시즌을 보낸 윤석민은 108경기에 출전해 타율 .294(361타수 106안타) 14홈런 71타점 54득점을 기록했다.

덕분에 올해 연봉 9700만원에서 6300만원(64.9%) 인상 된 1억 6000만원에 2016년 연봉 계약을 체결했다. 프로 데뷔 첫 억대 연봉이 됐다.

윤석민은 구단을 통해 “처음으로 억대 연봉에 진입해서 기쁘다”며 “데뷔 이후 가장 좋은 성적을 거뒀기 때문에 만족스러운 시즌을 보냈지만 시즌 막바지에 부상을 당한 부분은 아쉬움으로 남는다. 내년에는 부상 때문에 전력에서 이탈되지 않도록 몸 관리에 더욱 신경 쓰겠다”고 계약 소감과 내년 시즌 각오를 밝혔다.

윤석민을 포함한 12명의 선수들과 계약을 체결한 넥센 히어로즈는 2016년도 연봉 계약 대상자 45명(군입대, 군보류, 신인, 외국인선수, FA 자격선수 제외) 중 35명(77.7%)과 계약을 체결했다.

-윤석민 등 12명 연봉 계약 내용 (인상률)

윤석민 1억 6000만원 (64.9%) 서동욱 5800만원 (-22.7%) 김지수 5500만원 (41%) 박윤 4000만원 (5.3%) 장영석 3300만원 (동결) 장시윤 3300만원 (22.2%) 임병욱 4000만원 (48.1%) 송성문 3000만원 (11.1%) 강지광 2700만원 (동결) 허정협 3000만원 (11.1%) 홍성갑 3200만원 (10.3%) 임태준 2900만원 (동결)

사진 = 스포츠서울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에프엑스 출신 설리 사망, 매니저 발견 당시…

가수 겸 배우인 설리(본명 최진리·25)씨가 14일 숨진 채 발견됐다.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쯤 자택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