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이대호, MLB 시애틀과 계약..1년 연봉 얼만가 보니 ‘대박’

입력 : 2016-02-04 09:28 | 수정 : 2016-02-04 10:0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대호가 3일 서울 중구 반얀트리클럽앤스파서울에서 열린 귀국 및 향후 거취 기자회견에서 메이저리그(MLB) 도전을 공식 선언한 뒤 미소를 짓고 있다.
최승섭 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야구선수 이대호(33)가 미국 프로야구(MLB) 시애틀 매리너스와 계약에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야구해설위원 민훈기는 3일 자신의 칼럼 코리언리포트를 통해 이대호가 메이저리그 시애틀 매리너스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대호와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계약 내용에 대해 “1년 계약에 인센티브를 합쳐 총액 400만 달러(약 48억 7000만원)에 합의했다. 구체적인 옵션은 드러나지 않았다. 이대호는 5일 귀국한다”고 전했다.

이대호는 4일 메디컬 체크를 받을 예정이다. 5일 귀국해 기자회견을 가질 것으로 보인다.

당초 시애틀 외 휴스턴과 세인트루이스 등 세 팀과 협상을 이어간 이대호는 다양한 조건과 연봉 등을 고려, 시애틀 매리너스로 마음을 굳힌 것으로 보인다. 일단 1년 계약기간 동안 실력을 입증한 뒤, 대형 계약을 노리고 있다.

시애틀 매리너스는 지난 시즌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에서 76승 86패(승률 4할6푼9리)를 기록하며 포스트시즌 진출에 실패했다.


사진=스포츠서울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시민이 말하는 ‘논두렁 시계’ 사건의 전말

유시민, “노무현 전 대통령 생전에 직접 들어”16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유시민 작가와 박형준 교수가 출연해 이명박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