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IOI 아이오아이 ‘크러쉬’ 뮤비 논란 “성의 없는 완성도..실망” 비난에 제작진 입장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프로젝트 걸그룹 IOI(아이오아이)가 출발부터 논란에 휩싸였다.

‘프로듀스101’ 측이 I.O.I(아이오아이) 크러쉬 뮤비 논란에 공식해명했다.

5일 Mnet ‘프로듀스 101’을 통해 선발된 걸그룹 IOI는 이날 데뷔 미션곡 ‘Crush(크러쉬)’의 음원과 함께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그러나 3분 42초 분량의 뮤직비디오는 성의 없는 완성도로 팬들의 뭇매를 맞았다. 공개된 뮤직비디오에는 팀복도 없이 평상복을 입은 11명의 멤버들이 녹음실에서 녹음을 하는 모습과 한 공간에서 각자의 자유분방한 춤을 추는 모습 등이 담겼다.

정식 군무가 아닌 각자가 자유롭게 따로 노는 안무에 뒤에서 보이지도 않는 멤버들이 있는가 하면, 통일된 의상도 없어 산만하다는 평가다. 더욱이 화면이 흔들려 일각에서는 “핸드폰으로 촬영한 것이 아니냐”는 비판까지 나왔다.

이에 IOI 뮤직비디오 제작 관계자는 “크러쉬는 ‘프로듀스101’ 데뷔평가곡일 뿐, 다른 방송 음원과 같이 시간 관계상 정식 뮤직비디오 촬영은 따로 하지 않았다. 녹음 장면, 화보 촬영 비하인드를 활용해 팬들을 위한 영상을 제작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아이오아이는 오는 5월 본격 데뷔를 앞두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IOI는 Mnet 걸그룹 육성 프로젝트 ‘프로듀스101’을 통해 탄생한 11인조 걸그룹으로 전소미, 김세정, 최유정, 김청하, 김소혜, 주결경, 정채연, 김도연, 강미나, 임나영, 유연정으로 구성됐다.

오늘 정오 공개된 음원 ‘Crush’는 ‘프로듀스101’ 최종회에서 데뷔평가 무대를 통해 공개됐던 곡으로, 파워풀한 안무가 곡과 잘 어우러져 ‘걸크러시’의 정석을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Crush’는 레드벨벳 ‘Dumb Dumb’, ‘프로듀스101’ 콘셉트 평가곡 ‘Fingertips’ 등을 작곡한 라이언전이 작곡한 곡으로, 가요계 트렌드를 따라가지 않는 신선함을 추구하며 누구나 쉽게 따라부르고 빠져들 수 있는 트래피컬 더치 펑크(Trapical Dutch Funk) 장르의 음악이다.

한편 ‘프로듀스101’은 국내 46개 기획사에서 모인 101명의 여자 연습생들이 참가한 초대형 프로젝트. ‘제작하다’라는 뜻의 영단어 ‘프로듀스’와 ‘입문’이라는 뜻의 ‘101’을 결합해 아이돌의 입문반인 연습생 101명을 대상으로 유닛 걸그룹을 만들어간다는 의미를 담았다. 대중이 ‘국민 프로듀서’가 되어 데뷔 멤버들을 발탁하고 콘셉트와 데뷔곡, 그룹명 등을 직접 정하는 국민 걸그룹 육성 프로그램. 최종회는 평균 4.3%, 최고 4.9%의 수치로 자체 시청률을 경신했으며, 방송을 통해 공개된 음원들은 각종 음원 차트 순위권에 진출하고, 연습생마다 팬덤이 형성되는 등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사진=IOI 아이오아이 ‘Crush’ 티저 캡처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현철 “한국당, 아버지 사진 당사에서 내려주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들이 5·18 민주화운동은 ‘폭동’이었다고, 5·18 유공자들은 ‘괴물 집단’이라고 망언하자 고 김영삼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