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조혜정, ‘후덕’ 논란 해명 “너무 듬직했나..지금은 돌아왔다”

입력 : 2016-08-15 10:58 | 수정 : 2016-08-15 11: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조혜정이 일부 네티즌들의 외모 지적을 의식한 듯한 글을 SNS에 남겨 눈길을 끌고 있다.

조혜정은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때는 2월 지금은 8월! 자영이는 빵빵이 지금은 혜정이 돌아왔다”며 “#누가봐도하원이옆에듬직한자영이 #너무듬직했나” 등의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조혜정은 지난 12일 첫 방송을 시작한 tvN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에 홍자영 역으로 등장한다. 이는 100% 사전 제작 드라마라서 현재와 시차가 있다. 일부 네티즌들이 후덕한 외모를 지적하자 현재는 다이어트를 했다고 해명한 것.

배우 조재현의 딸인 조혜정은 ‘상상고양이’, ‘처음이라서’, 웹드라마 ‘연금술사’ 등에 출연했다.


사진=tvN ‘신데렐라와 네명의 기사’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덕제 “성추행 남배우?…시나리오대로 연기”

영화 촬영 중 상대 여배우를 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조덕제가 1심과 달리 항소심에서 유죄가 인정돼 징역형을 선고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