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애마부인’ 안소영, 현재 식당일 ‘충격근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이웨이’ 안소영이 자신의 인생이야기를 공개한다.

1980년대 성인영화 ‘애마부인’으로 스타덤에 오른 배우 안소영이 6일 오후 종합편성채널 TV조선의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해 자신의 인생이야기를 소개한다.

안소영은 현재 지인의 식당일을 도와주면서 고등학교 3학년인 아들을 홀로 키우고 있다. 안소영은 “사는 게 참 아프다. 도현이(아들)가 있으니까 마지못해 버티는 거다. 자식이 있으니까”라고 말해 인생의 힘겨움과 아들에 대한 애틋함을 내비췄다.

안소영은 특히 ‘에로배우’의 이미지에서 벗어나지 못해 괴로워했다. 안소영은 “내가 다진 것과 관계없이 그냥 몸뿐인 배우가 되어버렸다”면서 “그냥 에로배우가 되어 버린 것”이라고 한탄했다.

안소영은 이어 “평생 그(에로배우) 굴레에서 벗어날 수 없게 될 줄은 몰랐다”면서 “이제는 그냥 배우이고 싶다”고 밝혔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정상통화 폭로한 강효상… MB정부 수석 따끔 질

“외교기밀 폭로, 국익 해치는 범죄… 국제 신뢰 잃어”이명박(MB) 정부에서 청와대 외교안보 수석을 지낸 천영우 한반도미래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