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리얼극장 행복’ 조형기 아들 조경훈 “아버지 외모 닮아야 하는데..”

입력 : 2017-01-10 23:32 | 수정 : 2017-01-10 23:4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조형기의 아들 조경훈이 화제에 올랐다.

10일 방송된 EBS ‘리얼극장 행복’애선 조형기 조경훈 부자의 러시아 여행기가 그려졌다.

조형기의 아들 조경훈은 아버지의 뒤를 밟아 배우를 꿈꾸고 있었다. 아버지가 반대한 길이었지만 혼자의 힘으로 명문대 연극영화과에 진학하며 가족들을 놀라게 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경훈은 “사람들이 저를 딱 봤을 때 ‘아 누구 아들이구나’ 하고 단 번에 알아차리는 못 해요”라며 “아버지랑 닮아야 하는데 어머니 쪽을 많이 닮은 거 같다. 바로 알아차리지는 못하는데 그런 걸 인지하고 색안경 끼는 사람들이 안타깝기도 하고. 나를 그냥 나로 봐줬으면 하는데”라고 밝혔다.

조경훈은 배우의 길을 선택하면서부터 아버지와의 관계가 껄끄러워졌다고 털어놨다. 그는 조형기가 천천히 기다려주길 바란다며 “집이 더 편해야 하는데 어떨 때는 집이 더 불편할 때가 있다. 심적으로 부담감이 오곤 한다”고 고백했다.


사진=EBS ‘리얼극장 행복’

연예팀 seoulen@seoul.co.kr

“조윤선, 구치소서 귤만 먹어”…이재용은?

조윤선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구치소 생활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월간중앙 4월호는 특검 관계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