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홍상수 김민희, 다정하게 팔짱낀 사진 포착 ‘눈을 의심’

입력 : 2017-01-12 14:09 | 수정 : 2017-01-12 14:2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다정한 포즈를 취한 사진이 공개되면서 온라인을 발칵 뒤집었다.

11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홍상수와 김민희가 다정하게 팔짱을 끼고 환하게 웃고 있는 사진이 게재됐다.

해당 사진은 정확히 언제 촬영된 것인지 알 수 없지만 네티즌은 두 사람이 영화 촬영 당시 찍힌 사진일 것으로 유추하고 있다.

한편 최근 두 사람은 홍상수 감독의 21번째 신작을 함께 촬영 중인 모습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영화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를 통해 배우와 감독으로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은 지난해 6월 불륜설에 휩싸여 세간을 놀라게 했다. 불륜 보도 이후 두문 분출하던 두 사람이 함께 모습을 드러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홍상수 감독은 해외 영화제에 모습을 드러내며 간간히 근황을 알렸지만 김민희는 목격담조차 들리지 않을 정도로 잠잠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홍준표 부부 러브스토리 “洪, 매일 돈 입금해”

양가서 결혼 반대 ‘마음고생’…입맛도 전라도로 ‘흡수통일’“영호남 지역감정이 극에 달했던 시절 경남 창녕 출신 촌놈과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