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풍문쇼’ 김가연, 서인영 디스 “인성 별로, 내 앞에서..”

입력 : 2017-02-14 13:34 | 수정 : 2017-02-14 13:34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풍문쇼’에서 김가연이 ‘욕설 논란’에 휘말린 서인영에 대해 입을 열었다.

13일 밤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화제가 된 서인영의 인성 논란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한 기자는 “서인영의 성격이 호불호가 갈린다. 난 나쁘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러나 김가연은 “난 그 말에 동의 못 한다”고 단호하게 밝혔다.

김가연은 “서인영을 예전에 만난 적이 있다. 한 공간 안에 여러 명의 연예인이 있었는데 서인영은 아무에게도 인사를 안 했다. 반면 서인영 또래의 다른 여가수는 모두에게 인사하더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일부러 서인영에게 가까이 가서 눈도 마주쳐보고 그랬는데 끝까지 인사를 안 했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MC 이상민은 “서인영과 김가연이 나이 차이가 많이 나지 않냐”고 물었고, 김가연은 “아주 많이 난다”고 답했다.

한편 김가연은 최근 논란이 된 JTBC ‘님과 함께2 - 최고의 사랑’의 서인영 욕설 동영상과 관련해 “나보다 후배고 어리지만, 앞에 있다면 한마디 할 수 있다. 비방용으로 할 것”이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문재인, 민주당 충청경선도 1위…안희정 2위-이

안희정 텃밭 충청서 과반 확보는 실패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 선출을 위해 29일 충청에서 실시된 두 번째 순회 경선에서 문재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