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비욘세♥제이지, 태어날 쌍둥이 위해 1600평 대저택 구입 ‘남다른 스케일’

입력 : 2017-03-04 15:02 | 수정 : 2017-03-04 15:0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TOPIC / SPLASH NEWS(www.topicimages.com)
할리우드 대표 잉꼬부부 비욘세-제이지 부부가 곧 태어날 쌍둥이를 위해 대저택을 구매할 예정이다.

지난 1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시는 비욘세-제이지 부부가 최근 미국 LA에 있는 럭셔리한 대저택을 구매하기 위해 집을 살펴봤다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두 사람은 F1 회장의 딸로 유명한 페트라 스턴트와 남편 제임스 스턴트가 소유하고 있는 LA 홈비 힐스 대저택에 관심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부부가 관심을 보이고 있는 이 저택은 5만 7천평방 피트(약 1,601평) 규모로, 미국에서 가장 비싼 주택으로 꼽힌다.

매체는 비욘세-제이지 부부가 새로 태어날 아이들과 늘어난 가족을 위해 저택 구매를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2008년 결혼한 비욘세와 제이지는 2013년 첫 딸 블루 아이비 카터를 얻었다. 비욘세는 현재 쌍둥이를 임신 중이다.

사진=TOPIC / SPLASH NEWS(www.topicimages.com)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고마워요 문재인’에 화답한 文, 셀카봉 들고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자신의 대통령 취임 100일을 축하해 준 국민들에게 직접 찍은 ‘셀프 영상 메시지’를 통해 고마움을 전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