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양희은 악동뮤지션, 47년 뛰어넘은 콜라보 ‘어떤 곡 이길래..’

입력 : 2017-03-13 14:51 | 수정 : 2017-03-13 14: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양희은이 남매듀오 악동뮤지션과의 신곡 출시 소식을 알렸다.

양희은은 13일 공식 SNS을 통해 “저희들 마음이 여러분께 작은 울림을 드리길 기원합니다”라며 신곡 출시를 앞두고 소감을 전했다.

양희은은 오는 15일 낮 12시 양희은 콜라보 프로젝트 ‘뜻밖의 만남’을 통해 악동뮤지션과 만난다. 악동뮤지션과 함께한 여덟 번째 곡은 ‘나무’다. 악동뮤지션은 지금까지 양희은이 함께 작업한 아티스트 중 가장 나이가 어린 팀으로, 과연 47년 차를 어떻게 담아 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양희은과 악동뮤지션은 지난해 SBS ‘판타스틱 듀오’에서 함께 무대에 올라 ‘엄마가 딸에게’를 노래해, 방송 후 SNS를 통해 대중들의 감동 댓글이 이어졌고, 태양에 이어 높은 조회수를 기록하며 세대를 뛰어넘는 역대급 콜라보로 화제가 된 바 있다.

2014년부터 시작 된 양희은 싱글프로젝트 ‘뜻밖의 만남’은 윤종신, 이적, 이상순, 김창기, bk! of Astro Bits, 강승원, 김반장까지 국내 쟁쟁한 실력파 뮤지션들이 함께 해왔다. 단순히 듀엣이나 피처링이 아닌 작사, 작곡, 프로듀싱까지 이어진 밀도 높은 콜라보레이션으로 상업성을 떠나 수준 높은 음악을 발표해왔다.

사진 = 양희은 SNS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재인 44.4% vs 안철수 22.8%…양강 구도 깨졌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의 가상 다자대결 지지율이 동반 하락했지만, 격차는 더욱 크게 벌어져 문 후보가 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