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프리즌’ 김래원 “한석규 선배, 많이 배려해줘서 좋았다”

입력 : 2017-03-14 20:14 | 수정 : 2017-03-14 20:1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래원이 한석규와 ‘프리즌’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14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는 영화 ‘프리즌’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배우 한석규와 김래원이 자리했다.

이날 김래원은 “이 작품을 하기 전에 선배와 오래된 친분 덕분에 소통하는 데 수월했다”며 한석규와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된 소감을 언급했다.

김래원은 이어 “작품에서 정당하게 경쟁을 할 수 있게 한석규 선배가 많이 배려해줘서 좋았다”고 덧붙였다.

영화 ‘프리즌’은 감옥에서 세상을 굴리는 놈들의 절대 제왕(한석규 분)과 새로 수감된 전직 꼴통 경찰(김래원 분)이 벌이는 범죄 액션영화다. 한석규, 김래원, 정웅인, 조재윤, 신성록, 이경영, 강신일, 김성균 등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이 출연한다. 오는 23일 개봉.

사진제공=더팩트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사드 10억달러’ 부담땐…미군 주둔비 100% 내

트럼프 “통보했다” 정부 “금시초문” ‘韓 방위비 100% 부담’ 발언 연장선… “美·中 사이 코리아 패싱 논란 커질 수도”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