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나 혼자 산다’ 전현무, “한혜진과 잘된다면? 연애 말고 바로 결혼” 폭탄 발언

입력 : 2017-03-18 14:41 | 수정 : 2017-03-18 14:4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나운서 전현무가 모델 한혜진을 향한 사심을 드러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전현무와 한혜진이 최근 불거진 열애설에 대해 해명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나래는 “지난주 전현무와 한혜진이 스캔들 났다. 기사 보셨냐”라고 두 사람의 스캔들을 언급했고, 이시언은 “축하드린다”며 분위기를 몰아갔다.

이에 전현무는 “등산을 갔다 왔을 뿐이다”라며 부끄러워했다. 이어 그는 “지인들이 한혜진과 등산을 하면서 산을 탄 건지, 썸을 탄 건지 묻더라. 좋게 봐주셨다. 나쁘게 보는 것보다는 낫지 않냐”라고 답했다.

하지만 한혜진은 “그냥 나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다른 대답을 내놓아 웃음을 자아냈다.

박나래가 “정말 남자로 느껴진 적 없냐”고 묻자 한혜진은 “지긋지긋하다”고 질색하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더했다.


반면 전현무는 “만약 한혜진과 잘 된다면 연애보다는 바로 결혼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그러자 한혜진은 “요즘 우리 방송이 시청률 안 나오냐”라며 발끈해 폭소를 유발했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담 vs 안설희’ 딸들의 선거전…프로필 비교

30일 아버지의 선거운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바른정당 유승민 대선후보의 딸 유담(왼쪽)씨와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