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사람이 좋다’ 안지환, 알고보니 멜로디데이 안예인 아빠

입력 : 2017-03-19 10:22 | 수정 : 2017-03-19 13:0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람이 좋다’ 성우 안지환이 딸인 멜로디데이 멤버 안예인에 대해 언급했다.

19일 방송된 MBC ‘사람이 좋다’에서는 걸그룹 멜로디데이로 활약 중인 안예인의 아버지 안지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안지환은 “(안예인의 데뷔에) 반대도 찬성도 안 했다”면서 “일단 대학부터 가라고 했었다. 아버지들이 할 말이 있느냐”라고 말했다.

걸그룹인 딸 안예인의 무대를 먼발치에서 지켜보던 안지환은 “그냥 구경 온 거다. 삼촌 팬이죠”라며 말하며 딸의 무대를 흐뭇하게 바라봤다.

특히 안지환이 안예인의 무대를 가까이서 지켜보지 않고 거리를 둔 데에는 이유가 있었다. 얼굴이 알려진 자신으로 인해 괜한 구설에 오를 수 있기 때문.

이에 대해 안지환은 “아빠가 성우인데, 내 딸이 누구누구인데 띄워달라고 했을 때 과연 누가 해줄 수 있느냐”라며 “아이가 잘되면 내 심장하고도 바꿀 수 있지만 현실적으론 그렇지 못하다. 그렇다고 애가 만들어졌으면 (성공했으면) 그건 자기 것이 아니지 않나”라고 설명했다.

한편 안지환은 과거 딸 안예인에 대해 “주도를 가르치는데 술이 이만큼 남았을 때는 마시지 않는다고 했다. 딸이 ‘알았다’더니 우리 막잔은 하자고 하더라”는 에피소드를 공개한 바 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중국 서민식당서 아침식사 한 文대통령 결제는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중국 국빈방문 이틀째 베이징의 한 서민 식당에서 아침 식사를 하는 것으로 일정을 시작했다.문 대통령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