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김우리, 서지영 둘째 임신 알려 “꽃길만 걷길 바란다”

입력 : 2017-03-20 16:49 | 수정 : 2017-03-20 16:5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샵 출신 서지영(37)의 둘째 임신 소식이 전해졌다.

스타일리스트 김우리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서지영! 너 이제 33살인가? 오빠! 무슨 소리 나 37살이야... 뭐? 세상에나... 훈남 서지영! 만날 때마다 나이를 모르겠는 우리 지영이... 이 와중에 둘째 임신 소식! 언제나 우리 지영이 꽃길만 걷길 바란다. 파이팅 못뿐이 엄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김우리와 서지영이 다정한 미소를 지으며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서지영의 동안 외모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서지영은 2011년 5세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했으며 2014년 5월 딸을 출산한 바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손석희, 정우성 만나 “내가 정말 잘못 생각했다

UN난민기구 친선대사 자격으로 ‘뉴스룸’에 출연한 정우성이 ‘친선대사’라는 말과 행동으로 보여줬다.정우성은 14일 JTBC ‘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