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김우리, 서지영 둘째 임신 알려 “꽃길만 걷길 바란다”

입력 : 2017-03-20 16:49 | 수정 : 2017-03-20 16:5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샵 출신 서지영(37)의 둘째 임신 소식이 전해졌다.

스타일리스트 김우리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서지영! 너 이제 33살인가? 오빠! 무슨 소리 나 37살이야... 뭐? 세상에나... 훈남 서지영! 만날 때마다 나이를 모르겠는 우리 지영이... 이 와중에 둘째 임신 소식! 언제나 우리 지영이 꽃길만 걷길 바란다. 파이팅 못뿐이 엄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김우리와 서지영이 다정한 미소를 지으며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서지영의 동안 외모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서지영은 2011년 5세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했으며 2014년 5월 딸을 출산한 바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유미, 박근혜 페이스북 배경 장식…친한 친구

문재인 대통령 아들의 ‘취업 특혜’ 제보 내용을 조작한 국민의당 당원 이유미씨가 박근혜 전 대통령 페이스북 배경화면에 있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