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홍상수 감독 아내, “우리를 지옥 속에 빠뜨려 놓고..” 김민희 언급

입력 : 2017-03-20 22:00 | 수정 : 2017-03-20 22:02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홍상수 감독의 아내가 방송에서 심경을 전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MBC ‘리얼스토리 눈’에서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의 관계를 집중 조명했다.

이날 ‘리얼스토리 눈’은 홍상수 감독의 아내 A씨를 만나 인터뷰 했다. 홍상수 감독 아내는 “요즘 말로 끝난 부부사이인데 왜 그러냐고 어처구니가 없다(고 한다)”며 “저는 어찌됐든 부부생활의 기회를 주고 싶다. 힘들어도 여기서 그만둘 수 없다 .30년 동안 좋았던 추억이 너무 많다. 이대로 결혼생활 멈출 수 없다”고 덧붙였다.

이날 ‘리얼스토리 눈’ 제작진은 홍상수 감독을 찾아가 인터뷰 요청을 하기도 했다. 하지만 그는 “그만 얘기하세요. 아무 상관없습니다. 됐습니다” 며 “됐습니다. 가세요, 저 일해야 하거든요” 라 큰 소리를 냈다.

한편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지난 13일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시사회에서 “서로 사랑하는 사이”라며 관계를 인정했다.

사진 = 방송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세월호 인양에 3년..탄핵 직후 성공에 의문 증폭

세월호 인양과 거치가 임박해지면서 지난 3년간 세월호 인양이 왜 늦어졌는지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정부는 2015년 8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