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밤편지’ 뮤비 촬영장서 포착된 아이유의 셀카 습관

입력 : 2017-03-25 13:59 | 수정 : 2017-03-25 14:0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아이유가 24일 정규 4집 선공개 곡 ‘밤편지’를 발매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밤편지’ 뮤직비디오 메이킹 영상이 화제다.

24일 뮤즈몬 측은 공식 블로그를 통해 아이유 ‘밤편지’ 뮤직비디오 현장을 단독으로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아이유는 촬영 중간중간 핸드폰으로 셀카를 찍고 있다. 그가 손에 들고 있는 핸드폰은 애플사의 아이폰으로 액정이 깨져있어 눈길을 끌었다.

또 아이유가 셀카를 찍을 때 후면 카메라로 찍는 모습도 눈길을 끄는 부분. 보통 셀카를 찍을 때는 휴대폰 전면에 있는 카메라로 자신의 얼굴을 확인하며 찍지만 아이유는 화질이 더욱 선명한 후면 카메라로 자신의 얼굴을 담고 있다.

아이유가 후면 카메라를 사용해 셀카를 찍는 것은 이미 팬들 사이에서는 유명한 습관으로 알려졌다.

한편 아이유는 25일 오전 7시 1차 선공개 곡 ‘밤편지’로 멜론·지니뮤직·엠넷닷컴·소리바다·네이버뮤직·벅스·올레뮤직 등 총 7개 음원사이트에서 1위에 올랐다. 아이유는 4월 7일 2차 선공개 곡을 내고 앞으로 한 달 동안 컴백 프로젝트를 지속한다. 정규음반은 4월 21일 정식 발매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MBC 파업 불참 아나운서에 배현진 없는 이유

MBC 아나운서 27인은 18일 ‘MBC 블랙리스트’ 파문에 반발, 오전 8시부터 업무 거부에 동참했다. 업무 거부에는 전국언론노조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