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가오갤2’ 크리스 프랫 “신체 부위 중 가장 매력적인 부분은...” 웃음

입력 : 2017-04-12 17:29 | 수정 : 2017-04-12 17: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배우 크리스 프랫이 가장 자신 있는 신체 부위로 엉덩이를 꼽았다.


지난 11일 V무비 라이브에서는 영화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VOL.2’(이하 ‘가오갤2’) 주연 배우인 크리스 프랫과 제임스 건 감독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크리스 프랫은 “자신의 가장 큰 매력을 말해달라”는 리포터 에릭남의 질문에 “엉덩이가 크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림까지 상세히 그린 그는 “힙업이 잘 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옆에 있던 제임스 건 감독은 “크리스 프랫은 뒷통수가 잘생겼다. 또 내장이 매력적”이라며 장난끼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크리스 프랫은 생중계 화면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려 이를 팬들과 공유하기도 했다.

한편, 영화 ‘가오갤2’는 최강 빌런 ‘타노스’에 맞서 은하계를 구하고 최고의 해결사로 등극한 멤버들이 리더 스타로드(크리스 프랫 분)의 출생에 얽힌 비밀을 풀기 위해 우주 곳곳을 누비며 겪는 일을 그린 영화다. 오는 5월 3일 개봉.

사진=인스타그램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양승은 아나 “신의 계시” MBC 파업 불참

MBC 아나운서들은 22일 오전 서울 상암동 MBC 사옥 앞에서 MBC 아나운서 출연중단 선언 기자회견을 열었다. 김장겸 사장을 포함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