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한국 추방’ 에이미 결혼 전제 열애, 예비신랑은 누구?

입력 : 2017-04-19 15:16 | 수정 : 2017-04-19 21:4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에이미가 결혼한다는 소식이 전해져 화제다.

19일 스포츠조선의 보도에 따르면, 미국에 머물고 있는 에이미는 한국인 남성과 열애 중이다. 회사원인 남자친구는 에이미보다 10살 연하의 남성인 것으로 전해졌다.

에이미는 “남자친구는 한국에서 방송인 생활을 하던 시기부터 꾸준히 연락을 취해 온 사이”라고 설명했으며 “올해 말에서 내년 초에 결혼하기 위해 현재 준비 중”이라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에이미는 지난 2008년 올리브 채널 ‘악녀일기3’으로 데뷔해 큰 인기를 얻었다. 하지만 지난 2012년 프로포폴 투약 혐의로 한국 법원에서 징역 8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바 있다. 당시 출입국 당국은 ‘법을 다시 어길 경우, 강제 출국을 당해도 이의를 제기하지 않겠다’는 준법서약서를 받고 체류를 허가했다. 하지만 그는 집행유예기간 동안 또 다시 마약 투약 혐의로 기소됐고, 결국 강제 출국 통보를 받았다.

미국으로 추방된 에이미는 올해 말 있는 남동생 결혼식에 참석하기 위해 한시적으로 입국할 예정이다. 친인척의 경조사에 대해 법무부 재량으로 인도적 차원의 입국 허용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단, 한국에 머물 수 있는 기한은 사전에 통보 받게 된다. 아직 그가 한시적으로 입국하는 날짜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없다.


사진제공=더팩트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사복, 호텔택시 운전사…울분 터뜨려”

5·18 광주민주항쟁을 취재했던 독일인 기자 위르겐 힌츠페터와 그를 도운 택시운전사 김사복씨의 이야기를 소재로 한 영화 ‘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