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SBS 측, 홍현희 흑인 비하 논란 사과 “해당 클립은 삭제, 주의 기울이겠다”

입력 : 2017-04-21 22:03 | 수정 : 2017-04-21 22: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우먼 홍현희가 출연한 ‘웃찾사’ 측이 흑인 비하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21일 SBS 개그프로그램 ‘웃찾사’ 측은 “제작진이 해당 코너의 내용을 신중히 검토하지 못하여 불편을 끼쳐드린 점에 대해 깊이 사과드린다”는 입장을 전했다. 또한 “해당 클립은 즉시 삭제 조치하였으며 향후 제작 과정에서 이와 같은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홍현희는 지난 19일 방송된 SBS ‘웃찾사-레전드매치’에서 아프리카 추장을 연상케 하는 의상과 분장으로 무대에 올랐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흑인 분장을 한 홍현희는 무대에 올라 우스꽝스러운 표정과 춤을 선보였다.

방송 이후 홍현희의 개그에 대한 비난이 거세졌다. 방송인 샘 해밍턴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진짜 한심하다! 도대체 이런 말도 안 되는 행동 언제까지 할 거야? 인종을 그렇게 놀리는 게 웃겨? 예전에 개그방송 한 사람으로서 창피하다!”라는 글로 일침을 가하기도 했다. 논란이 거세지자 제작진 측이 공식 사과 입장을 전한 것으로 보인다.

사진=SBS ‘웃찾사-레전드매치’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양승은 아나 “신의 계시” MBC 파업 불참

MBC 아나운서들은 22일 오전 서울 상암동 MBC 사옥 앞에서 MBC 아나운서 출연중단 선언 기자회견을 열었다. 김장겸 사장을 포함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