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하마사키 아유미, 후덕 몸매 깜짝 ‘영웅재중과 열애설까지 났었는데..’

입력 : 2017-05-17 13:44 | 수정 : 2017-05-17 14:1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 톱 여가수 하마사키 아유미의 근황이 화제다.

최근 일본 가수 하마사키 아유미의 사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콘서트에서 하마사키 아유미는 짧은 핫팬츠에 튜브톱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때문에 전보다 불어난 몸매가 더욱 부각됐다.

하마사키 아유미는 지난 3월 방송된 TV 아사히 ‘뮤직 스테이션’에 출연했을 당시에도 살찐 외모와 음 이탈 실수로 팬들에게 실망을 안긴 바 있다. 최근 245억 원 상당의 저택을 매각했다는 소식까지 들려왔다. 일본 현지에서는 인기가 하락했다는 평가를 피하지 못하고 있다.

하마사키 아유미는 지난해 12월 일본 포털 사이트 GOO와 리서치 플러스에서 총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한물 간 여가수’ 설문 조사 1위 불명예를 안았다.

한편 하마사키 아유미는 지난 2010년 JYJ 김재중과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사진 = 하마사키 아유미 인스타그램, 웨이보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술자리에서 집단 성관계한 유명 아이돌 논란

인기 아이돌 멤버와 함께한 술자리에서 성폭행을 당했다며 한 여성이 신고한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혐의 없음’ 결론을 내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