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크리스 코넬, 호텔 욕실서 숨진 채 발견..美언론 “자살 추정”

입력 : 2017-05-19 15:02 | 수정 : 2017-05-19 15: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인기 록밴드 사운드 가든 리드 보컬 크리스 코넬(52)이 숨진 채 발견돼 충격을 안겼다.

지난 18일(현지 시각) 미국 주요 언론 보도에 따르면 크리스 코넬은 미국 디트로이트 공연 직후 호텔 내 욕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크리스 코넬은 디트로이트 공연 직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록의 도시 디트로이트에 왔다”고 밝힌 바 있다.

보도에 따르면 크리스 코넬의 시신을 부검한 검시관은 “코넬이 디트로이트 투어 공연을 마치고 호텔로 돌아와 욕실에서 목을 매 사망했다”며 “부검 결과는 나오지 않았지만, 경찰은 코넬의 사망을 자살로 잠정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한편 미국 시애틀 출신인 고 크리스 코넬은 지난 1984년 사운드 가든을 결성, 1990년대 초반 인기 록 그룹으로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사진 = 연합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 대통령, ‘격식 파괴’ 60분 ‘토크쇼’ 어땠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100일간의 국정운영 성과를 국민에게 직접 알리는 ‘대국민 보고대회’가 20일 열렸다. ‘토크쇼’ 형태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