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설리 ‘비방용’ 발언에 돌직구 날린 김수현

입력 : 2017-06-10 19:50 | 수정 : 2017-06-10 20:4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수현이 인터뷰 도중 ‘비방용’ 발언을 한 설리에게 돌직구를 날렸다.

10일 오전 방송된 KBS 2TV ‘영화가 좋다’의 ‘아찔한 인터뷰’에서는 영화 ‘리얼’ 김수현, 성동일, 설리와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수위를 넘나드는 세 사람의 아찔한 인터뷰가 공개됐다.

특히 설리는 극 중 대사에 대해 뭔가 말을 했지만, 이는 방송에서 묵음 처리돼 궁금증을 안겼다.

이를 들은 성동일은 옆에서 웃음을 터뜨렸고, 김수현은 설리를 향해 “방송에 나갈 수 있는 걸 말해”라고 지적했다. 성동일은 리포터에게 “쉬운 거 내줘”라며 여배우 설리를 배려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이날 설리는 김수현과의 키스신 점수를 묻는 질문에 “100점”이라고 답해 훈훈함을 안겼다.

사진=KBS 2TV ‘영화가 좋다’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MBC 파업 불참 아나운서에 배현진 없는 이유

MBC 아나운서 27인은 18일 ‘MBC 블랙리스트’ 파문에 반발, 오전 8시부터 업무 거부에 동참했다. 업무 거부에는 전국언론노조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