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송혜교·송중기 발리 목격담? ‘친구들과 함께 묵었다는 숙소까지..’

입력 : 2017-06-19 09:04 | 수정 : 2017-06-19 09:0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송송커플’ 송혜교와 송중기가 또다시 열애설에 휩싸였다.

중국 언론은 최근 송중기와 송혜교의 열애 의혹을 보도했다.

송중기는 지난 7일부터 13일까지 발리에서 휴가를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에 따르면 송혜교가 지난 4일 먼저 발리에 도착했고, 송중기와 함께 시간을 보낸 뒤 15일 출국했다. 두 사람이 매니저, 친구들과 함께 묵었다는 숙소 이름까지 거론됐다.

반면 실제 두 사람이 함께 있는 모습은 공개되지 않았다. 서로 다른 날 발리 국제공항에서 찍힌 영상이 퍼져나갔을 뿐이다. 송중기는 검은색 모자에 검은색 마스크를 착용했고, 송혜교로 추정되는 여성은 밀짚모자를 깊게 눌러 썼다.

한편 송혜교와 송중기는 드라마 ‘태양의 후예’ 방영 이후 열애설을 겪은 바 있다. 당시 두 사람의 소속사는 “함께 작품을 하면서 친해진 동료 사이일 뿐“이라고 의혹을 일축한 바 있다.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故 김광석 일기장 “아내 서해순, 다른 사람 사

故 김광석의 일기장 내용 중 일부가 19일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방송을 통해 공개됐다.김광석의 친형 김광복씨는“이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