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키위미디어그룹, 中화련신광과 3천억원 규모 유통 계약

입력 : 2017-07-04 16:00 | 수정 : 2017-07-04 16:0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종합 콘텐츠 기업 키위미디어그룹(012170, 대표 정철웅)이 중국 국영 유통기업인 화련신광브랜드운영관리(천진)유한공사(이하 화련신광)와 계약을 체결하고, 향후 3년간 매년 연간 1,000억원 규모의 한국 제품을 유통한다고 밝혔다. 키위미디어그룹과 화련신광은 7월 3일 오전11시 임피리얼 팰리스호텔에서 조인식을 가졌다.

키위미디어그룹은 이번 계약을 통해 한국 대중문화 콘텐츠를 비롯해 미국 프리미엄 데님 브랜드인 ‘씨위(SIWY)’, 화장품, 건강기능보조식품, 바이오 관련 제품, 생활용품, 공산품 등 다양한 제품을 화련신광에 공급할 예정이다.

이번 계약을 통해 공급될 한국 제품들은 화련신광이 보유하고 있는 복합쇼핑몰, 백화점, 아울렛, 슈퍼마켓 등에서 선별적으로 유통할 예정이고, 한국 관련 상품에 특화된 백화점에도 신규로 입점될 예정이다. 화련신광 쭝쟈웨이(钟嘉伟) 회장은 “잠정 중단되었던 한국 특화 백화점 사업을 재추진 하는데 한류 콘텐츠가 기폭제 역할을 할 것이라고 판단해 한류 사업과 유통을 병행할 수 있는 키위미디어그룹과 계약을 맺었다”고 전했다.

화련그룹은 1985년 중국 상무부가 출자한 국영기업이고 화련은 ‘56개 중국 민족이 연합한다’란 뜻이 담겨 있다. 주로 백화점, 물류, 호텔, 부동산, 건축자재 등 크게 유통과 부동산 사업을 영위하고 있으며 천진, 북경, 상해, 광주 등 23개 성, 75개 대•중•소도시에 총 82개의 계열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는 중국 최대 유통그룹이다. 2014년 기준 122조의 매출을 기록했다.

화련신광은 화련그룹의 계열사로 중국 내 90여개 백화점과 3,000여개 대형마트를 독점으로 운영•관리하고 있다. 향후에도 현재 유통망의 2배가 넘는 백화점 200여개와 대형마트 3,000여개 신설 등 공격적인 확장을 준비 중이며, 모바일 쇼핑몰 사업에도 진출할 예정이다.

키위미디어그룹은 전세계 33개국에 유통되고 있는 프리미엄 데님 브랜드 ‘씨위’의 아시아 총판을 담당하고 있으며, 삼성 페이 내 씨위 유통을 통해 콘텐츠와 상품이 결합된 미디어 커머스 사업을 삼성전자와 공격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 외에도 관계사인 ‘케이노트’의 중국 법인 ‘케이노트 차이나’ 오픈 등 중국 시장 진출을 추진해 왔다.


키위미디어그룹 정철웅 대표는 “지난 2010년부터 꾸준히 중국, 일본 등 아시아 시장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해 왔고, 지난해 상장사 인수를 통해 보다 공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미 일본에서는 다양한 한류콘텐츠를 수출하고 상품을 유통하고 있다. 중국에서는 케이노트 차이나 법인 설립으로 중국 내 교육 및 엔터테인먼트 시장에 진출, 이번 화련신광과의 계약을 통해 콘텐츠, 제품, 해당 지역 마켓과 새로운 콜라보로 본격적으로 중국시장 진출에 나서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자체 보유 브랜드 및 콘텐츠 뿐만 아니라 한국의 질 좋은 제품들을 추가로 발굴해 중국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입할 계획”이라며 “이를 위해 한국 내 많은 회사들과도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고 전했다.

더불어 키위미디어그룹은 제품 유통을 시작으로 화련그룹과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비즈니스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의식회복 귀순병사에 “어딘지 알겠느냐” 묻자

눈 깜빡이며 주변 보는 상태···신원과 귀순 동기 조사 어려워의료진 “생존 가능성 예단 어려워···당분간 상태 봐야”며 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