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이지혜 결혼, 경부고속도로 사고 언급 ‘결혼 발표 글에..’ [전문]

입력 : 2017-07-10 14:04 | 수정 : 2017-07-10 14:2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지혜 결혼 소식이 전해졌다.

이지혜는 10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의 결혼소식도 있어서 이렇게 짧게나마 글을 올린다”며 “겸손하게 살고 싶기에 굳이 저의 결혼까지 알려야 할까 라는 고민도 했지만 지금까지 대중의 사랑과 관심으로 살아온 사람으로서 알리는 것도 제가 해야 할 일이라고 생각했습니다”고 결혼을 알렸다.

그는 “예비 신랑은 평범한 사람이고 보도처럼 회계사는 아니다. 아직 상견례도 진행이 안됐다”며 “교회에서 만난 건 아니고 종교가 없음에도 함께 해주는 마음이 훈남인 사람”이라고 전했다.

이지혜는 “낙엽이 시작 될 때쯤 시집을 가려고 한다. 잘 준비하고 잘 결혼해서 열심히 살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이지혜가 올해 가을 일반인 남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이지혜 측 소속사 관계자는 “결혼을 생각하고 있는 것은 맞지만 상견례는 진행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다음은 이지혜 SNS 전문.

비가 와서 월요일 아침 출근 힘드셨죠?

그래도 가뭄에 비가 와서 참 다행인 것 같습니다.

어제 경부고속도로 사고 소식에 마음이 슬픈 아침인 것 같아요.ㅠㅠ

저의 결혼소식도 있어서 이렇게 짧게나마 글을 올립니다.

축하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누군가에겐 젤 아픈 날

누군가에겐 젤 기쁜 날

사람들마다 각기 다른 상황들이 있다는 걸 알기에

늘 조심스럽습니다.

알려진 사람으로서 바람직한 영향력이 되고 싶다는 마음이 있고요.

겸손하게 살고 싶기에

굳이 저의 결혼까지 알려야 할까 라는 고민도 했지만

지금까지 대중의 사랑과 관심으로 살아온 사람으로서 알리는 것도 제가 해야 할 일이라고 생각했습니다.

휴우..

용기내서 글을 써봅니다.

그래도 정말 많은 분들이 축하해주셔서

너무 고맙습니다.

예비 신랑은 평범한 사람이고

보도처럼 회계사는 아닙니다.

아직 상견례도 진행이 안되어 있습니다.

교회에서 만난 건 아니고

제가 교회를 다니기 때문에 종교가 없음에도

함께 해주는 마음이 훈남인 사람입니다.

나이가 있어서 서두르고 싶은 마음은 있지만 ㅋㅋㅋ

낙엽이 시작 될 때쯤 시집을 가려고 합니당.

잘 준비하고 잘 결혼해서 열심히 살겠습니다.

고맙습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임지현, 대남공작원으로 북한서 영웅대접”

최근 북한의 선전방송에 출연한 탈북자 임지현(전혜성)씨의 재입북 경위를 놓고 여러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먼저 자신을 북한 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