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워킹데드’의 목소리 랜디 쉘, 스카이다이빙 사고로 사망

입력 : 2017-07-12 18:38 | 수정 : 2017-07-12 22:5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 AMC 방송의 인기 드라마 ‘워킹데드’의 도입부와 티저에서 내레이션을 맡은 성우 랜디 쉘이 스카이다이빙 사고로 사망했다.
▲ ‘워킹데드’의 목소리 랜디 쉘, 스카이다이빙 사고로 사망
출처=랜디 쉘 페이스북 캡쳐
미국 유에스 투데이는 “랜디 쉘이 지난 9일(현지시간) 텍사스 스카이다이브 센터 상공에서 다른 스카이다이버와 부딪치며 떨어져 사망했다”고 지난 10일 보도했다.


휴스턴 현지언론인 KHOU는 “자격증이 있고 숙련된 스카이다이버인 쉐럴과 두 번째 다이버 모두 휴스턴 스카이다이브 스페이스랜드에서 낙하산을 착용했지만, 상공에서 서로 부딪친 후 쉘의 낙하산이 제대로 펼쳐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쉘과 부딪친 두 번째 다이버는 다리 부상을 입어 치료를 받았다.
▲ ‘워킹데드’의 목소리 랜디 쉘, 스카이다이빙 사고로 사망
지난 2015년 스카이다이빙을 즐기는 랜디 쉘. 출처=랜디 쉘 페이스북 캡쳐
랜디 쉘은 25년이 넘는 시간 동안 성우로 일했다. 시민들은 워킹데드를 포함한 텔레비젼 프로그램이나 가이코(미국의 보험 전문업체)같은 수많은 기업들의 광고에서 쉘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었다. 쉘의 얼굴을 모르는 사람들도 그의 뚜렷한 목소리를 기억하는 이유다.

워킹데드 팬들에게 쉘은 도입부에 나오는 ‘Fear the Walking Dead’의 목소리로 유명하다.

쉘의 에이전트인 제니 봅스비는 쉘을 관대하고 영감있는 사람이었다고 지난 10일 묘사했다.

기민도 수습기자 key5088@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프로파일러 “서해순, 딸을 ‘장애우’…애착 없

가수 고(故) 김광석씨의 부인 서해순씨의 인터뷰를 본 프로파일러(범죄분석심리관) 이수정 교수가 서씨의 심리 상태에 대해 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