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야마시타 토모히사♥이시하라 사토미, 결혼 임박? “부부 역할 위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 톱배우 야마시타 토모히사와 이시하라 사토미의 결혼설이 제기됐다.

10일 일본 매체 마이지츠 보도에 따르면 이시하라 사토미는 최근 오리콘과의 인터뷰에서 “중요한 건 20대에 쌓은 생각이다. 30대가 된 지금은 소중한 사람들을 소중히 하고 싶다”고 말하며 야마시타 토모히사와의 결혼 의사를 드러낸 것으로 전해진다.

이시하라 사토미는 “부부 역을 할 나이가 됐는데 그런 역을 맡기 위해서는 그에 맞는 내가 돼가면 좋겠다” “착하고 따뜻하고 용감한 어머니 역을 해보고 싶다. 아이의 도시락을 만드는 것을 경험하면 연기가 쉽게 될 거라 생각한다” 등 발언을 해 결혼 의사를 간접적으로 드러냈다고 보도는 덧붙였다. 이시하라 사토미가 결혼을 계획한 시기는 9월이 될 것이라는 현지 언론의 분석이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2015년 방영된 후지TV 드라마 ‘5시부터 9시까지 나를 사랑한 스님’에서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은 지난해 10월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한편 야마시타 토모히사는 일본 최고 엔터테인먼트 그룹인 쟈니스 소속으로 ‘런치의 여왕’, ‘노부타 프로듀스’, ‘버저 비트’, ‘코드 블루’ 등 수 많은 히트 드라마 업적을 남긴 배우. 국내에서는 ‘야마삐’라는 별명으로도 유명하다.


이시하라 사토미는 ‘한국의 김태희’라 불리며 ‘리치맨, 푸어우먼’, ‘실연 쇼콜라티에’ 등에 출연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노회찬 남긴 4장의 유서보니…“부끄러운 판단이

4통의 자필유서…2통은 가족, 2통은 드루킹 관련“가족들에게 미안…정상 후원절차 밟았어야”끝내지 못한 모두발언서 반올림·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