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야마시타 토모히사♥이시하라 사토미, 결혼 임박? “부부 역할 위해..”

입력 : 2017-07-12 20:25 | 수정 : 2017-07-12 20:2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 톱배우 야마시타 토모히사와 이시하라 사토미의 결혼설이 제기됐다.

10일 일본 매체 마이지츠 보도에 따르면 이시하라 사토미는 최근 오리콘과의 인터뷰에서 “중요한 건 20대에 쌓은 생각이다. 30대가 된 지금은 소중한 사람들을 소중히 하고 싶다”고 말하며 야마시타 토모히사와의 결혼 의사를 드러낸 것으로 전해진다.

이시하라 사토미는 “부부 역을 할 나이가 됐는데 그런 역을 맡기 위해서는 그에 맞는 내가 돼가면 좋겠다” “착하고 따뜻하고 용감한 어머니 역을 해보고 싶다. 아이의 도시락을 만드는 것을 경험하면 연기가 쉽게 될 거라 생각한다” 등 발언을 해 결혼 의사를 간접적으로 드러냈다고 보도는 덧붙였다. 이시하라 사토미가 결혼을 계획한 시기는 9월이 될 것이라는 현지 언론의 분석이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2015년 방영된 후지TV 드라마 ‘5시부터 9시까지 나를 사랑한 스님’에서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은 지난해 10월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한편 야마시타 토모히사는 일본 최고 엔터테인먼트 그룹인 쟈니스 소속으로 ‘런치의 여왕’, ‘노부타 프로듀스’, ‘버저 비트’, ‘코드 블루’ 등 수 많은 히트 드라마 업적을 남긴 배우. 국내에서는 ‘야마삐’라는 별명으로도 유명하다.


이시하라 사토미는 ‘한국의 김태희’라 불리며 ‘리치맨, 푸어우먼’, ‘실연 쇼콜라티에’ 등에 출연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MBC 파업 불참 아나운서에 배현진 없는 이유

MBC 아나운서 27인은 18일 ‘MBC 블랙리스트’ 파문에 반발, 오전 8시부터 업무 거부에 동참했다. 업무 거부에는 전국언론노조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