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별별톡쇼’ 송혜교의 안타까운 가정사 “18살에 결혼해 9년 만에 이혼”

입력 : 2017-07-16 15:43 | 수정 : 2017-07-16 23:0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송혜교의 가정사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지난 14일 방송된 TV조선 ‘별별톡쇼’에서는 패널들이 배우 송혜교의 부모님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TV조선 문화연예부 백은영 기자는 “송혜교의 부모님은 동갑내기로, 다소 어린 나이인 18살에 결혼을 했다”며 말문을 열었다. 백 기자는 “1년 뒤 딸을 낳은 부모님은 대구에서 생활하던 중 결혼 9년 만에 이혼했다. 이혼 사유로는 경제적 이유, 성격 차이, 군대 문제 등 다양한 이유가 알려져 있다”고 말했다.

이혼 후 딸과 서울에 올라 온 송혜교 어머니는 시아버지의 도움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백 기자는 “송혜교의 할아버지가 졸업, 입학 등 행사에 아버지 대신 참석해 학부형 역할을 해줬다고 한다”고 전했다.

시사문화평론가 최영일은 이어 “이러한 송혜교는 외로운 어린 시절을 보낸 것이 아니라 어머니로부터 넘치는 사랑을 받았다”고 말했다. 최영일은 “일과 가사를 병행한 어머니는 딸이 자라는 과정을 사진으로 많이 남겼다. 이를 보면 어머니가 딸을 정말 많이 사랑했다는 걸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과거 송혜교는 “때로는 자매처럼, 때로는 친구처럼 지내는 둘도 없는 엄마”라고 표현하며 어머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송혜교는 오는 10월 배우 송중기와 결혼할 예정이다.

사진=TV조선 ‘별별톡쇼’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술자리에서 집단 성관계한 유명 아이돌 논란

인기 아이돌 멤버와 함께한 술자리에서 성폭행을 당했다며 한 여성이 신고한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혐의 없음’ 결론을 내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