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군함도’ 김수안, 황정민VS공유 “누가 더 잘생겼냐” 질문에 ‘센스 답변’

입력 : 2017-07-19 22:29 | 수정 : 2017-07-19 23:4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역배우 김수안이 부녀로 호흡을 맞춘 황정민과 공유를 비교했다.

19일 서울 왕십리 CGV에서 열린 영화 ‘군함도(류승완 감독)’ 언론시사회에서 김수안은 “이번 영화를 통해 부녀호흡을 맞춘 황정민과 전작 ‘부산행’에서 부녀로 연기했던 공유가 어떻게 달랐냐”는 질문을 받았다.

김수안은 “황정민 아빠는 ‘츤데레’ 같은 매력이 있다. 챙겨줄 땐 엄청 챙겨주는데 아닐 땐 혼내기도 한다. 좋았다, 싫었다 했다. 하지만 그래서 진짜 아빠같고 기대고 싶고 그랬다”고 밝힌 뒤 “공유 아빠는 너무 잘생기지 않았냐”고 한마디로 정리했다.

황정민은 “딸 다 키웠다. 말 잘해라”라며 “누가 더 멋있어. 얼굴로”라고 콕 집어 물었다.

이에 김수안은 고민하더니 “전 그냥 중기 오빠 할래요”라고 센스 있는 답변을 내놔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안은 “공유 아빠는 너무 잘생겼다. 사실 같지 않았다”고 황정민 아빠에 애정을 드러냈다.

‘군함도’는 일제 강점기 일본 군함도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26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MBC 파업 불참 아나운서에 배현진 없는 이유

MBC 아나운서 27인은 18일 ‘MBC 블랙리스트’ 파문에 반발, 오전 8시부터 업무 거부에 동참했다. 업무 거부에는 전국언론노조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