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박서준 강하늘 ‘청년경찰’ 개봉..아이유 “정말 많이 웃었다”

입력 : 2017-08-09 15:42 | 수정 : 2017-08-09 15:4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아이유 강하늘
스포츠서울
박서준 강하늘 주연 ‘청년경찰’이 개봉했다.

김주환 감독의 영화 ‘청년경찰’이 9일 개봉해 관객을 만나고 있다. ‘청년경찰’은 믿을 것이라곤 전공서적과 젊음 뿐인 두 경찰대생이 눈앞에서 목격한 납치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청춘 수사 액션영화.

의욕충만 행동파 기준(박서준)과 이론백단 두뇌파 희열(강하늘)은 철 없는 20대 초반 청년의 풋풋함부터 거친 상남자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주는 가운데, 찰떡 궁합을 자랑하며 극을 이끌어간다. 성격도 매력도 다른 두 캐릭터는 그 자체만으로도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는데, 서슴없이 장난스러운 욕을 주고 받고 티격태격 하는 모습은 훈훈한 미소로 시작해 유쾌한 웃음으로 이어진다.

개봉에 앞서 8일 아이유는 “이거 아이컨택인가. 청년경찰 강하늘 욱아.. 영화 보면서 정말 많이 웃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하며 강하늘의 영화 응원에 나섰다.


사진은 영화 ‘청년경찰’ VIP 시사회에 참석한 아이유가 객석에서 직접 촬영한 것으로 무대 위 강하늘은 아이유의 카메라 쪽을 향해 환하게 웃고 있다.
아이유와 강하늘은 지난해 방송된 드라마 ‘달의 연인 - 보보경심 려’에서 각각 해수와 왕욱 역을 맡아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MBC 파업 불참 아나운서에 배현진 없는 이유

MBC 아나운서 27인은 18일 ‘MBC 블랙리스트’ 파문에 반발, 오전 8시부터 업무 거부에 동참했다. 업무 거부에는 전국언론노조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