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고은미, 둘째 임신 17주차..1년 만에 둘째 ‘두 번째 복단지’

입력 : 2017-08-09 18:11 | 수정 : 2017-08-09 18:1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고은미가 둘째 아이를 가졌다.

9일 한 매체는 고은미가 임신 17주차에 접어들었다고 보도했다. 지난해 5월 첫 딸을 출산한 지 약 1년 만에 둘째를 임신한 것.

현재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에 출연해 열연을 펼치고 있는 고은미는 드라마 이름처럼 두 번째 복단지를 안게 됐다.

고은미는 2001년 영화 ‘킬러들의 수다’를 통해 스크린에 데뷔해 영화 ‘홍길동의 후예’, ‘퀴즈왕’, MBC ‘그래도 좋아’, SBS ‘웃어요, 엄마’, ‘황금의 제국’ 등 드라마에도 출연하며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그는 2015년 5월, 8세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MBC 파업 불참 아나운서에 배현진 없는 이유

MBC 아나운서 27인은 18일 ‘MBC 블랙리스트’ 파문에 반발, 오전 8시부터 업무 거부에 동참했다. 업무 거부에는 전국언론노조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