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김현중, 일본에서 근황 전해 “어떤 면에서 미성숙하더라도..”

입력 : 2017-08-10 22:54 | 수정 : 2017-08-10 22:5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친자 관련 법적 공방과 음주운전으로 곤혹을 치렀던 김현중이 일본에서 근황을 전했다.

김현중은 최근 출간된 한 일본 잡지 8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김현중은 이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최근 잇따른 논란에도) 저와 영원히 함께 걸어주겠다는 팬들의 말에 큰 힘을 얻는다“며 ”그런 팬들이 있기에 제가 뭔가 실패하거나, 어떤 면에서 미성숙하더라도, 그것을 되풀이 하지 않기 위해 조심하지 않으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새 앨범 발매 계획도 함께 전했다. 김현중은 ”조만간 제가 직접 쓰고 작곡한 곡을 들으실 수 있을 것“이라며 ”아날로그적 감수성으로 즐길 수 있는 간단한 악기 구성으로 올 겨울 쯤 발매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배우 복귀에 관해서는 일본에서 드라마 작업 중인 ‘원피스’를 언급하며 ”20주년 기념으로 드라마로 만들어진다고 하더라. 만약 제가 도전한다면 ‘쵸파’ 역이 좋을 것 같다“며 ”제일 좋아하는 애니메이션이니까 맞는 역할이 있으면 참여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팬들에게 마지막 인사를 전하며 ”오랜 시간동안 변함없이 저를 기다려 준 여러분 모두와의 만남을 통해 진짜로 많은 힘을 얻었다. 음악이나 다른 수단을 통해 여러분들의 사랑과 큰 애정에 보답해 드리고 싶다. 팬들께 그저 감사의 마음 뿐“이라고 말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MBC 파업 불참 아나운서에 배현진 없는 이유

MBC 아나운서 27인은 18일 ‘MBC 블랙리스트’ 파문에 반발, 오전 8시부터 업무 거부에 동참했다. 업무 거부에는 전국언론노조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