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케이트 윈슬렛, 데이트 포착 ‘허리에 팔 두르고..’

입력 : 2017-08-11 09:55 | 수정 : 2017-08-11 09: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타이타닉’에서 애절한 사랑을 나눈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케이트 윈슬렛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할리우드 주간지 ‘스타’는 최근호에서 디카프리오와 윈슬렛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드디어 연인”이라는 타이틀 아래 두 사람의 비밀 데이트를 특집으로 실었다.

이 잡지는 열애의 근거로 지난 7월 프랑스 남부 휴양지인 생트로페(St. Tropez)의 한 고급 빌라에서 찍은 15장의 데이트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두 사람은 비치룩을 입고 있다. 케이트 윈슬렛은 비키니에 흰 셔츠를 걸쳤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웃통을 벗고 반바지만 입고 있다. 디카프리오는 윈슬렛의 어깨를 감쌌고, 윈슬렛은 디카프리오의 허리에 팔을 감았다.

보도에 따르면 측근은 “디카프리오는 여러 명의 모델을 만났다. 그러나 이는 가벼운 관계”라며 “윈슬렛에게 느꼈던 지적인 감정으로 이어지지 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디카프리오는 윈슬렛을 만났을 때 강렬한 느낌을 받았다. 그는 윈슬렛을 자신이 만난 가장 아름다운 여자라고 생각한다”라며 “윈슬렛은 현재 남편 네드 로큰롤과 불화가 있다”고 덧붙였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모델 니나 아그달과 결별한 후 다른 모델과 염문설이 나돌았다. 케이트 윈슬렛은 지난 2012년 영국 ‘버진그룹’ 가문인 네드 로큰롤과 3번째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 모두 결별을 전하지 않은 상태에서 열애설이 불거진 것. 이에 대해 양측은 어떠한 입장도 내놓지 않고 있다.


또 다른 매체 가십캅은 측근의 말을 빌려 “둘은 여전히 친한 친구 사이다. 열애 기사는 판타지일 뿐”이라고 일축했다.

한편 ‘타이타닉’은 지난 1997년 개봉, 올해 20주년을 맞았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가혹했던 2년..” 한명숙 만기출소 소감 (영상

한명숙 전 국무총리가 23일 새벽 5시 2년간의 수감 생활을 마치고 만기 출소했다.한 전 총리는 단발머리에 푸른색 자켓 회색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