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강성범, 부동산 얼마나 올랐길래..“소름 돋았다”

입력 : 2017-08-11 15:00 | 수정 : 2017-08-11 15: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강성범이 자신의 부동산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10일 방송된 JTBC ‘전(錢)국민 프로젝트-슈퍼리치2’(이하 ‘슈퍼리치2’)에서 강성범은 부동산 전문가로부터 재테크 조언을 받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한 전문가는 강성범의 양평 부동산을 감정한 뒤 “나도 사고 싶은 땅이더라”며 입을 열었다. 그는 “양양고속도로가 개통되면서 서울과 가까워졌다. 결정적으로 살 때 8천만 원을 줬더라. 지금은 3배 이상이다”고 설명했다.

이를 듣고 놀란 강성범은 “소름이 돋는다”고 말했다. 이어 전문가는 “강성범이 살 때는 개발이 안 되고, 도로도 없는 지역이었다. 그런데 계곡도 끼고 있는 땅이라 지금은 주변에 펜션도 많이 생겼다. 노후에 별장으로 사용하면 좋은 땅이다”고 진단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37년간 가정폭력 시달린 아내, 남편 돌로 내리쳐

남편을 장식용 돌로 내리쳐 숨지게 한 60대 아내가 국민참여재판에서 징역 4년을 선고받았다.춘천지법 형사2부(부장 이다우)는 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