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쇼미더머니6’ 양홍원, ‘성적 모욕 발언?’ 제작진은 편집했는데..

입력 : 2017-08-12 15:30 | 수정 : 2017-08-12 15:3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쇼미더머니6’ 양홍원(영비)가 랩 배틀에서 저속한 단어를 사용했다는 증언이 나오며 논란에 휩싸였다. ‘고등래퍼’ 우승자이기도 한 양홍원은 당시에도 한차례 인성 논란이 불거진 바 있다.

지난 11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6’에서는 팀배틀 미션을 거치는 네스와 양홍원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양홍원은 네스를 향한 살벌한 디스랩을 퍼부으며 합격했다.

방송 이후 양홍원의 랩에 대한 글이 올라오면서 논란이 일었다. 해당 글은 당시 현장에 있던 방청객이 올린 것으로 “방송에는 나오지 않았지만 양홍원이 마지막에 마이크를 아래로 내리며 ‘Suc* ma dic*’이라고 말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글 작성자는 “그래서 주노가 ‘디스리스펙트’라고 말한거다”며 “방청 간 사람들은 다 알거다”라고 밝혔다. 양홍원이 말했다고 주장하는 해당 문장은 성적으로 상대방을 모욕하는 발언이다.

그러나 해당 발언은 방송에는 나오지 않았고 ‘쇼미더머니6’ 측에서 공개한 다시보기 영상에도 해당 발언은 확인할 수 없다. 무대가 끝난 후 방청객들과 프로듀서들이 경악하는 모습만이 담겨 궁금증을 더했다.


‘쇼미더머니6’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손석희, 정우성 만나 “내가 정말 잘못 생각했다

UN난민기구 친선대사 자격으로 ‘뉴스룸’에 출연한 정우성이 ‘친선대사’라는 말과 행동으로 보여줬다.정우성은 14일 JTBC ‘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