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식스오션스, 중국 엔터사 스타트레이너와 MOU 체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글로컬 엔터테인먼트 그룹 식스오션스(6OCEANS)가 중국을 시작으로 해외 엔터 산업 진출을 알렸다.

식스오션스(대표 문보환)는 11일 중국 상하이에서 중국 엔터사인 스타트레이너(대표 타오)와 세계화와 함께 현지화를 추구하는 글로컬(GLOCAL=GLOBAL+LOCAL) 사업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스타트레이너(STAR TRAINER)는 연예 매니지먼트 사업과 더불어 상해, 절강성, 강소성 등 30여 곳의 트레이닝 센터를 직접 운영, 10대 그룹을 양성하는 상해 최대 틴에이저 엔터테인먼트 회사이다. 트레이닝에만 국한된 것이 아닌 뮤직비디오와 웹드라마로 연계되는 차별화된 시스템으로 중국 내에서 빠르게 사업 확장 중이다.

식스오션스는 아시아 전역에 각 나라별 로컬팀을 구성하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이에 식스오션스와 스타트레이너가 체결한 MOU에는 쌍방향 트레이닝 및 신인 양성 프로젝트 협력에 대한 내용이 담겨 있다. 첫 합작 프로젝트로 12일 중국과 한국 틴에이저 신인 발굴을 위한 공동 오디션 개최가 진행된다.

한편 식스오션스는 스타트레이너와의 업무협약에 이어 항저우 최대 매니지먼트사인 푸싱 미디어와도 긴밀한 협의를 통해 향후 중국 전역의 예술학교 오디션을 통해 중국 로컬 그룹 제작 협업에 합의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또 ‘대필’...강원랜드 수사 검사가 고발장 작

김수남 前총장 등 4명 고발 추가 수사단 측 “고발인 편의 봐준 것” 대검 “사실 확인 후 대응안 마련”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