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컬투쇼’ 박서준 강하늘, 300만 관객 공약 이행 “다시 나오게 돼 다행”

입력 : 2017-08-21 15:52 | 수정 : 2017-08-21 15: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청년경찰’ 박서준 강하늘이 ‘컬투쇼’를 다시 찾았다.

21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영화 ‘청년경찰’(감독 김주환)의 박서준, 강하늘이 출격했다. 공약을 지키기 위해 재출연한 것. 앞서 두 사람은 2일 “‘청년경찰’이 300만 관객을 돌파할 경우 다시 나오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박서준과 강하늘은 “좋은 일로 다시 나오게 돼 너무 좋다. 나오게 돼 다행이다”며 재출연 소감을 전했다.

이날 박서준은 “친구랑 몰래 모자 쓰고 영화관을 찾은 적이 있다”며 “영화를 보기 위함이 아니라 관객들의 반응을 보려고 갔다”며 “시사회에 찾아오시는 분은 저희를 좋아하시는 분이라 영화도 대부분 좋아해주시는데 일반 관객분들의 반응이 궁금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지난 9일 개봉한 ‘청년경찰’은 개봉 2주차에 누적 관객수 390만 명을 넘어서 400만 관객 돌파를 목전에 두고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귀순병사, 폐렴에 패혈증까지···회복에 어

이국종 교수 22일 환자상태 브리핑 예정“환자 정보 공개 비판에 가슴 아파···욕먹을 팔자”심각한 총상을 입은채 판문점 공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