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크리스틴 스튜어트, 누드사진 해킹 ‘엠마 왓슨도 당했다?’

입력 : 2017-08-22 22:34 | 수정 : 2017-08-22 22: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크리스틴 스튜어트 누드사진이 해킹됐다.

영화 ‘트와일라잇’으로 유명한 할리우드 배우 크리스틴 스튜어트가 자신의 누드사진이 해킹된 것에 대해 법적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21일(현지시간) 미국 연애 매체들의 보도에 따르면 할리우드 배우인 크리스틴 스튜어트의 누드 사진이 한 웹사이트를 통해 유출됐다. 해당 사진은 크리스틴 스튜어트의 개인 클라우드 계정이 해킹되며 유출된 것으로 추정된다.

현재 인터넷상에는 크리스틴 스튜어트의 누드 사진이 퍼져나가고 있다. 이에 크리스틴 스튜어트 측은 해당 웹사이트에 법적 대응을 준비하고 있다고 알려졌다. 이 웹사이트는 앞서 마일리 사이러스와 엠마 왓슨의 누드 사진을 유출해 고소당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홍선주 “연희단거리패 피해자 인터뷰, 접니다”

극단 연희단거리패에서 활동했던 배우이자 어린이극단 끼리 대표 홍선주씨가 최근 JTBC ‘뉴스룸’에서 이윤택 전 감독에게 성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