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브이아이피’ 박성웅, 강한 아우라 풍기는 국정원 간부 ‘어떤 역할?’

입력 : 2017-08-23 13:49 | 수정 : 2017-08-23 15: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박성웅이 23일 개봉한 영화 ‘브이아이피’에서 국정원 간부역으로 특별 출연해 묵직한 존재감을 입증했다.

박훈정 감독의 전작 ‘신세계’에서 특유의 강한 아우라로 ‘이중구’라는 역대급 캐릭터를 탄생시킨 바 있는 박성웅은 ‘브이아이피’에서 또 한 번 폭발적인 에너지로 관객을 압도한다.

매 작품마다 충분한 사전 준비를 바탕으로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여온 박성웅은 영화 ‘브이아이피’에서 CIA와 손을 잡고, VIP 김광일의 귀순을 기획하는 국정원 간부 역을 맡아 짧지만 강한 에너지로 영화의 힘을 싣는다.

영화 ‘브이아이피’는 국정원과 CIA의 기획으로 북에서 온 VIP가 연쇄살인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상황에서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네 남자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 느와르다.

탄탄한 내공으로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배우 박성웅은 영화 ‘꾼’의 개봉과 영화 ‘안시성’의 촬영을 앞두고 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박 ‘국정원 공작’ 논란에 직접 입장 표명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자신의 재임 시절 국가정보원의 사이버 댓글 공작과 대선 개입, 문화·예술인 블랙리스트 의혹이 커지면서 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