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곽부성 부인 팡위안, 홍콩서 곧 출산 ‘속도위반으로..’

입력 : 2017-08-30 16:26 | 수정 : 2017-08-30 16:2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곽부성과 결혼해 화제를 모은 중국 모델 팡위안이 얼마 후 출산하게 될 것으로 전해졌다.
곽부성(52)과 지난 4월 홍콩에서 결혼식을 올렸던 중국의 전 모델 팡위안(30)이 홍콩에서 곧 출산 준비에 들어갈 것이라고 최근 중국 매체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팡위안은 최근 중국 상하이를 찾아 부모와 만난 후 상하이 공항에서 홍콩행 비행기 탑승을 기다리는 모습이 중화권 네티즌에 의해 포착됐으며 얼마 후 제왕절개를 통해 홍콩에서 아이를 출산할 가능성이 현재 크다고 중국 매체가 전했다.

앞서 곽부성은 중국 상하이에 수십 억 원 대에 달하는 고급 저택을 구입해놓았으며 팡위안이 홍콩에서 출산을 마치고 돌아온 후에는 두 부부가 주로 상하이에서 함께 거주하게 될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광석 부인 서해순, 남편 동창과 동거중”

가수 고(故) 김광석의 아내 서해순씨가 김광석의 고교 동창과 동거하고 있다는 증언이 나왔다. 영화 ‘김광석’을 통해 김광석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