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제이미 폭스♥케이티 홈즈, 열애 인정 ‘이제는 말할수 있다’

입력 : 2017-09-06 18:44 | 수정 : 2017-09-06 18:4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4년간 수차례 제기됐던 열애설을 부인해온 할리우드 배우 제이미 폭스, 케이티 홈즈가 마침내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 케이티 홈즈, 제이미 폭스
사진=TOPIC/SPLASH NEWS, 영화 스틸컷
6일 영국 데일리메일은 “케이티 홈즈와 제이미 폭스가 수 년 간의 극비 연애를 마치고 마침내 두 사람의 사랑을 대중에게 확인시켰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 월요일 미국 말리부 해변에서 달달한 데이트를 했다. 두 사람은 대중 앞에서 손을 꼭 잡은 채 맨발로 산책을 하며 애정을 과시했다.

한 측근은 “두 사람은 서로를 응원하며 행복하게 사귀고 있다”고 말하기도 했다.

앞서 제이미 폭스는 케이티 홈즈와 프랑스 파리에서 데이트하는 모습이 목격된 바 있다. 하지만 비밀 열애 중인 제이미 폭스는 이를 부인, 사태를 수습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해에는 두 사람의 왼손 약지에 반지가 포착되며 비밀결혼설까지 나돌았지만 케이티 홈즈는 “결혼은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열애 자체를 부인하지는 않았다.

케이티 홈즈가 제이미 폭스와의 열애를 인정하지 못했던 이유는 전 남편인 톰 크루즈와 이혼 당시 ‘이혼 후 5년 동안 공개적으로 연애를 하지 못한다’라는 조항에 합의했기 때문이라는 보도도 나온 바 있다.

톰 크루즈와 케이티 홈즈는 2012년 6년 간의 결혼 생활에 마침표를 찍었다. 두 사람 사이에는 딸 수리 크루즈가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박 ‘국정원 공작’ 논란에 직접 입장 표명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자신의 재임 시절 국가정보원의 사이버 댓글 공작과 대선 개입, 문화·예술인 블랙리스트 의혹이 커지면서 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