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택시운전사’ 관객수 1200만 돌파…국내 흥행영화 톱9 안착

입력 : 2017-09-10 20:31 | 수정 : 2017-09-10 20: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택시운전사’ 관객수가 1200만을 넘으면서 국내 흥행영화 9위 자리에 올랐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택시운전사’는 지난 9일 1202만 3673명의 누적 관객수를 기록했다.


올해 첫 1000만 기록을 세운 ‘택시운전사’는 지난 9일 개봉 39일째 1200만 고지를 넘으며 역대 한국 박스오피스 순위 9위에 안착했다.

1200만까지 돌파하면서 8위인 ‘광해, 왕이 된 남자’(1231만)의 기록을 넘을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택시운전사’는 1980년 5월, 서울의 택시운전사 만섭(송강호)이 통금시간 전까지 광주에 다녀오면 큰 돈을 준다는 말에, 독일기자 피터(토마스 크레취만)를 태우고 아무것도 모른 채 광주로 가게 된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귀순병사, 폐렴에 패혈증까지···회복에 어

이국종 교수 22일 환자상태 브리핑 예정“환자 정보 공개 비판에 가슴 아파···욕먹을 팔자”심각한 총상을 입은채 판문점 공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