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김지원 아나운서, KBS 파업 중 결혼 “어지러운 상황에 조심스럽지만..”

입력 : 2017-09-12 14:05 | 수정 : 2017-09-12 14: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BS 김지원 아나운서가 오는 23일 결혼한다.
12일 듀오웨드는 주말 ‘뉴스광장’과 ‘옥탑방 라디오’를 진행하는 김지원 아나운서의 웨딩화보를 공개하며 결혼을 알렸다.


9월의 신부가 되는 김지원 아나운서는 최근 훈훈한 외모의 신랑과 함께 다정한 분위기 속에서 웨딩화보를 촬영했다. 두 사람은 긴 시간 촬영에도 미소를 잃지 않았다,

헤리티크 뉴욕 드레스를 입은 김지원 아나운서는 우아하고 고혹적인 라인의 드레스를 소화했고, 예비신랑 역시 깔끔한 블랙수트로 맵시를 뽐냈다.

결혼준비를 총괄 진행한 문서영 듀오웨드 팀장은 “예비신랑의 세심한 배려와 김지원 아나운서 특유의 밝고 유쾌한 성격 덕분에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촬영이 진행됐다”며 “예비신부의 청순하고 단아한 매력에 스텝들도 탄성을 자아냈다”고 전했다.

김지원 아나운서는 “어지러운 상황에 결혼 소식을 알려 조심스럽다”며 “서로에 대한 믿음과 신뢰가 깊은 만큼 가족 친지들만 초대해 조용히 작은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고 밝혔다.

예비신랑은 외국계 컨설팅 회사에 근무하는 한 살 연상의 일반인이며, 두 사람은 비공개 결혼식을 마치고 유럽으로 신혼여행을 떠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박 ‘국정원 공작’ 논란에 직접 입장 표명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자신의 재임 시절 국가정보원의 사이버 댓글 공작과 대선 개입, 문화·예술인 블랙리스트 의혹이 커지면서 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