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이유애린, 금수저설 적극 해명 “소문 어디서 났는지도 모르겠다”

입력 : 2017-09-13 15:45 | 수정 : 2017-09-13 15:4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나인뮤지스 멤버 이유애린이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그룹 나인뮤지스 멤버 이유애린이 게스트로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유애린은 자신을 둘러싼 ‘금수저 루머’에 대해 일일이 해명했다. 먼저 그는 자신의 아버지가 대형 로펌 대표라는 소문에 대해 “이 소문이 어디서 났는지 모르겠다”며 “저는 법과 관련된 이야기를 한 적도 없다. 아버지는 그냥 사업가이실 뿐”이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또한 현 소속사에 들어오게 된 것이 아버지 덕분이라는 ‘낙하산설’에 대해 이유애린은 “절대 아니다. 오디션을 통해 5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들어온 것”이라고 답했다.

이유애린은 슈퍼카를 여러대 소유하고 있다는 소문에 대해서는 “현재 제가 소유하고 있는 차량은 한 대”라며 “SNS에 올린 슈퍼가 사진은 지인의 차”라고 설명했다.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박 ‘국정원 공작’ 논란에 직접 입장 표명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자신의 재임 시절 국가정보원의 사이버 댓글 공작과 대선 개입, 문화·예술인 블랙리스트 의혹이 커지면서 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