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황혜영, “아들 고3 되면 내 나이가 환갑” 최강동안

입력 : 2017-09-13 17:08 | 수정 : 2017-09-13 17: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황혜영이 친구들과 우정 화보를 찍었다.
13일 방송되는 SBS ‘싱글와이프’에서는 황혜영이 아름다운 일본의 섬 오키나와에서 절친들과 함께 화보 촬영을 감행한다.


황혜영은 최근 떠난 ‘아내DAY’에서 웨딩플래너, 메이크업아티스트 친구들과 함께 100% 셀프 우정 화보 촬영에 나섰다. 이들은 메이크업, 의상, 촬영 콘셉트까지 직접 준비해 남다른 열정을 보였고, 석양이 지는 오키나와 바다를 배경으로 웨딩, 섹스 앤더 시티 등의 콘셉트 촬영을 소화하며 마치 소녀들처럼 웃으며 행복해했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남편 김경록은 결혼 후 오랜만에 웨딩드레스를 입은 아내의 모습에 “정말 예쁘다”며 눈을 떼지 못했다.

한편 황혜영은 “아이들이 고등학교 3학년이 되면 내 나이가 환갑”이라며 늦깎이 엄마의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는데 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3일 밤 11시 10분 방송.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의식회복 귀순병사에 “어딘지 알겠느냐” 묻자

눈 깜빡이며 주변 보는 상태···신원과 귀순 동기 조사 어려워의료진 “생존 가능성 예단 어려워···당분간 상태 봐야”며 조…